고현주/윤승희 가정의 아들 고윤이 어느덧 백일이 되었습니다. 

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해 100일 떡도 드렸습니다. 

건강한 가정이 되도록 기도해 주시기 바랍니다.